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광고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종합]`옥탑방의 문제아들` 강민경X이해리, 찰떡궁합 팀워크로 `명예의 전당` 등극
기사입력 2019-05-27 21:57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전한슬 객원기자]
'옥탑방의 문제아들' 다비치가 서장훈을 내리고 '명예의 전당'에 올랐다.


27일 방송된 KBS2 예능프로그램 '옥탑방의 문제아들'에서는 강민경과 이해리가 게스트로 자리했다.


이날 김용만이 개인 사정으로 촬영에 불참했다.

김숙은 "다행히 큰일은 아니라고 하더라"고 사정을 전했다.


이에 옥탑방 멤버들은 "일각에서는 김용만이 잘렸다는 얘기가 있더라", "프로가 개편한다는 소문이 있더라"고 덧붙였다.

그러자 정형돈은 "원래는 옥탑방이 4명 MC로만 진행되는 거였다.

용만이 형은 장기 직원이었다"고 농담했고, 민경훈은 "인턴치고는 분량이 많았다"고 받아쳐 웃음을 안겼다.


한편 김용만을 대신해 김성주가 자리했다.

김성주는 약속도 미루고 김용만의 자리를 채우기 위해 왔다면서 "노렸던 자리는 정형돈씨 자리인데 뜻하지 않게 이 자리에 앉았다"고 말해 웃음을 더했다.


이어 게스트로 다비치 강민경과 이해리가 등장했다.

강민경과 이해리는 '3도'를 부르며 듀엣으로 화음을 넣어 장인다운 노래 실력을 뽐냈다.

또 강민경은 민경훈에 "노래하실 때 멋지지 않냐. 예능에서는 귀염귀염 깜찍하다"고 말해 훈훈한 분위기를 자아냈다.


강민경과 이해리가 준비한 방들이 음식으로는 '이태원 마라탕'이 공개됐다.

강민경은 "제가 스트레스를 항상 매운 거로 푼다.

이 집은 매운 맛을 조절할 수 있다.

오늘은 가장 매운 맛인 디지게 매운 맛으로 가져왔다"고 말해 기대를 안겼다.


이어 첫 문제로 '전 세계적으로 1600만 장 이상 팔렸지만 빌보드 차트 1위에 오른 적 없는 노래는?'이 제시됐다.

이해리는 문제를 듣자마자 "알 것 같다.

막 던져도 되냐"면서 들떴고, 머라이어 캐리의 'All I Want For Christmas Is You'를 외쳐 바로 정답을 맞혔다.


두 번째 문제는 '이 말을 자주하면 심장병으로 죽을 확률이 3배나 높아진다'였다.

'빨리빨리'부터 '와우', '오마이갓', '답답해' 등 다양한 답이 쏟아지는 가운데, 강민경과 이해리의 리액션이 빛을 발했다.


강민경과 이해리는 옥탑방 멤버들이 답을 제시할 때마다 "그건가 봐"라며 잔뜩 흥분한 채 공감을 표하고 리액션을 남발해 당혹을 자아냈다.

또 강민경은 정답인 "심심해"를 맞히고 흥분해 웃음을 안겼다.


강민경과 이해리의 정답 메들리는 계속됐다.

두 사람은 '조선시대, 세조와 술을 마신 영의정 정인지가 파직되어 유배 가게 된 이유는?'에 "야자타임"이라며 곧장 정답을 맞혀 놀라움을 안겼다.


또 이해리는 '네덜란드 암스테르담에는 의자에 앉으면 몸무게가 나타나는 버스 정류장이 있다'는 문제도 맞혔다.

5문제 중 무려 4문제를 맞힌 대활약이었다.

강민경은 이해리에 "언니 천재인가 봐"라며 흥분해 웃음을 안겼다.


이어 '조선시대, 무려 5개월 동안이나 치러진 국장. 임금의 시신을 오래 보존하기 위해 얼음과 이것으로 둘렀다'는 문제가 주어졌다.

모두가 정답을 맞히지 못해 고전하자 다비치가 나섰다.


강민경과 이해리는 힌트를 얻기 위한 개인기로 다비치 명곡 메들리를 불러 감탄을 자아냈다.

뿐만 아니라 두 사람은 힌트를 얻자마자 "건미역"이라며 곧장 정답을 맞히기까지 했다.


이에 옥탑방 멤버들은 아낌없는 박수를 보냈다.

정형돈은 '명예의 전당'에서 서장훈의 사진을 내리고 새롭게 '명예의 전당'에 오른 다비치에게 축하를 건넸다.


끝으로 '데킬라'의 스펠링을 맞히는 문제가 주어졌다.

강민경은 "여왕님 나온다.

똑같은 거 하나도 없다"면서 힌트를 제공했지만, 민경훈이 첫 글자인 't'를 'd'로 적어 정답 맞히기에 실패했다.


이에 두 번째로 '치킨'의 스펠링을 맞히는 문제가 제시됐다.

송은이는 강민경과 이해리에게 "둘이 속옷 브랜드 자리다"라고 힌트를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멤버들은 정답을 맞히고 마라탕 먹방을 펼쳤다.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