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김소현, ‘해투4’ 스페셜 MC 섭외에 "아역배우 김소현에 잘못 전화한 줄”
기사입력 2018-12-07 01:06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허은경 객원기자 ]
‘해피투게더4’ 뮤지컬 배우 김소현이 스페셜 MC로 등장했다.


6일 방송된 KBS2 예능 '해피투게더 시즌4'(이하 '해피투게더4')는 ‘엄유민법 특집’으로 꾸며져 뮤지컬계의 반백살 아이돌 ‘엄유민법’ 엄기준-유준상-민영기-김법래와 ‘엄유민법’의 20년지기 뮤지컬 배우 김소현이 스페셜 MC로 출연한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스페셜 MC로 뮤지컬 배우 김소현이 등장했다.

김소현은 “MC를 한 번도 본 적이 없다.

그래서 아역배우 출신 김소현 씨에게 잘못 전화한 게 아닌가 싶었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그는 “너무 놀랐고 반갑다”고 소감을 전했다.

이에 전현무도 “나도 그 김소현인 줄 알았다”고 너스레를 떨었다.


한편 김소현은 “여기 온다고 해서 특별히 구입을 해서 입고 왔다”면서 고 헤르미온느의 의상을 보여준 뒤 “혹시 이 자리가 주어진다면 언제든지 불러 달라”고 말했다.


이에 유재석은 “그런데 어제 기사가 났다.

조윤희 씨가 나온다”고 MC로 확정된 배우 조윤희의 소식을 언급했다.

이에 김소현이 “저도 옷을 사자마자 기사를 봤다”고 덧붙여 웃음을 안겼다.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