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은행 제14대 행장으로 고병일 현 부행장(56·사진)이 사실상 선임됐다.

광주은행은 28일 임원후보추천위원회를 열고 고 부행장을 차기 은행장 후보로 확정했으며 곧 열릴 주주총회에서 선임된다고 밝혔다.


앞서 JB금융지주 자회사 최고경영자(CEO)후보추천위원회는 광주은행장 후보로 송종욱 현 행장과 고 부행장을 결정했지만 송 행장이 용퇴하며 고 부행장이 단수 후보로 추천됐다.

광주은행은 송 행장에 이어 자행 출신 행장 시대를 이어가게 됐다.


광주은행은 고 후보가 경영과 기획, 자금 등 금융업 전반에 대한 근무 경험과 역량을 바탕으로 효율적인 경영관리, 지역경제 발전에 대한 기여 등 최고경영자로 적합한 것으로 판단했다고 설명했다.

고 후보는 전남대 경제학과를 졸업하고 1991년 광주은행에 입행해 임방울대로지점장, 개인영업전략부장, 2019년 영업1본부 부행장 등을 거쳐 경영기획본부 겸 자금시장본부 부행장으로 재임 중이다.


[명지예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