쿠팡 애플리케이션에서 회원 본인이 아닌 다른 사람의 이름과 주소 정보가 노출되는 일이 발생해 쿠팡이 공식 사과했습니다.
약 31만 명 회원 정보가 노출된 것으로 추정되고 있는데, 쿠팡은 "애플리케이션 개선 작업 중에 벌어진 일"이라고 발표했습니다.
개인정보보호위원회는 즉각 조사에 착수해 "관련법 위반사항이 확인되면 행정 처분하겠다"고 밝혔습니다.

[민경영 기자 / business@mbn.co.kr]

오늘의 이슈픽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