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광고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기적의 역전승' 이다빈, 67㎏초과급 결승 진출로 은메달 확보
기사입력 2021-07-27 16:52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이다빈(25·서울시청)이 생애 첫 올림픽에서 극적인 역전승을 거두고 결승에 올라 은메달을 확보했습니다.

이다빈은 오늘(27일) 일본 지바 마쿠하리 메세 A홀에서 열린 2020 도쿄올림픽 태권도 경기 마지막 날 여자 67㎏초과급 준결승에서 비안카 워크던(영국)에게 25-24로 이겼습니다.

3라운드 막판 22-24로 끌려가 패색이 짙었지만, 종료 직전 왼발을 들어 비안카의 얼굴에 꽂아 짜릿한 뒤집기 승리를 거뒀습니다.

이다빈은 결승에 올라 금메달을 놓고 겨룹니다.

2016년 리우데자네이루 올림픽 동메달리스트이자 이 체급 세계랭킹 1위인 비안카를 꺾어 우승 기대감을 높였습니다.

이다빈은 세계 랭킹 5위입니다.

올림픽 무대는 처음인 이다빈은 앞서 16강전에서는 아미나타 샤를렝 트라오레(코트디부아르)에게 17-13 역전승을 거둔 뒤 8강에서 카테리네 로드리게스 페게로(도미니카공화국)를 23-14로 제압했습니다.

이다빈은 아시안게임에서 2014년 인천 대회 62㎏급, 2018년 자카르타·팔렘방 대회 67㎏초과급 우승으로 2연패를 이뤘고, 2019년 맨체스터 세계선수권대회와 2016년 마닐라 아시아선수권대회 73㎏급에서도 정상에 올랐습니다.

올림픽에서만 금메달을 따면 태권도 4개 메이저 대회에서 모두 정상에 오르며 그랜드슬램을 달성합니다.

[ 구교범 인턴기자 / gugyobeom@mk.co.kr ]

[ⓒ 매일경제TV & mktv.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