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광고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산업부 추경 288억원 확정…수출기업 물류난 해소 지원
기사입력 2021-07-24 15:03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정부가 33억원을 투입해 선박 물류비 급등으로 어려움을 겪는 수출 중소기업에 바우처를 발급합니다.

조선업 생산기술 인력양성 사업과 에너지 바우처 사업에는 각각 37억원, 218억원을 추가로 배정했습니다.

산업통상자원부는 이런 내용의 총 288억원 규모 2차 추가경정예산안이 국회 심의를 거쳐 확정됐다고 오늘(24일) 밝혔습니다.

산업부는 '긴급 수출물류지원 바우처' 사업을 신규로 마련했습니다.

최근 국제 운송비 급등 등 물류난으로 어려움을 겪는 수출 중소·중견기업에 물류 전용 바우처를 발급·지원해 선박·항공 등 국제 운송비뿐 아니라 해외 현지 물류비까지 지원할 계획입니다.

바우처 신청은 전용 홈페이지(http:www.exportvoucher.com)에서 가능하며, 최종 지원기업은 평가를 거쳐 선정됩니다.

최근 선박 수주량 증가에 따라 생산인력에 대한 수요가 늘고 있는 조선 업황을 고려해 조선업 생산 분야 채용연계형 교육 인원을 기존 600명에서 1천200명으로 늘리고 훈련수당을 신설했습니다.

교육 확대를 통해 구인에 어려움을 겪는 중소 조선업체에 생산인력을 적기 공급하고, 훈련수당 지급으로 생산직 유입을 촉진해 조선산업의 경쟁력을 강화한다는 목표입니다.

교육 및 취업 지원을 원하는 구직자는 조선업 생산기술 인력양성사업 홈페이지(http:hope.rims.re.kr)에서 신청하면 됩니다.

산업부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소득이 감소한 취약계층의 에너지 요금 부담을 덜어주고자 동·하절기 냉·난방 에너지비용을 보조하는 에너지 바우처 사업도 증액했습니다.

이에 따라 올해부터 생계급여 부양의무자 기준이 전면 폐지돼 바우처 지급 대상으로 새롭게 추가된 18만7천가구에 대한 냉·난방비용 지원이 가능해졌습니다.

에너지바우처는 주민등록상 읍·면·동 행정복지센터를 방문하거나 복지로(http:online.bokjiro.go.kr)에서 온라인으로 신청할 수 있습니다.

[ 왕성호 기자 / wsh0927@mk.co.kr ]

[ⓒ 매일경제TV & mktv.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