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광고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노는 언니’ 박승희 “♥남편과 결혼 한 달차, 먼저 청혼했다”
기사입력 2021-06-15 22:41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전 쇼트트랙 선수 박승희가 남편과의 러브 스토리를 공개했다.


15일 방송된 티캐스트 E채널 예능프로그램 '노는 언니'에는 전 국가대표 선수 박승희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박승희는 국내에서 쇼트트랙과 스피드스케이팅 두 종목을 석권한 유일한 선수로 2018년 평창 동계 올림픽 이후 은퇴했다.

그는 “지금은 가방 디자이너로 활동 중이다”라며 “결혼한 지는 한 달 정도 됐다”라고 밝혔다.


박승희는 남편과 어떻게 만났냐는 언니들의 질문에 “5살 연상인데 제가 사귀자고도 하고 결혼하자고도 했다.

제가 답답한 걸 못 참는 성격이다”라며 “만난 후 4개월 만에 상견례를 했다”라고 말해 언니들을 깜짝 놀라게 했다.


[이다겸 스타투데이 기자]
사진l'노는 언니'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