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광고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금호석유화학, 금호폴리켐 지분 인수해 100% 자회사로…"합성고무 입지 강화"
기사입력 2021-05-11 17:35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금호석유화학은 계열사인 금호폴리켐의 지분 50%를 공동 투자자인 JSR로부터 인수한다고 오늘(11일) 밝혔습니다.

금호석유화학은 이날 이사회를 열고 주력 사업 부문인 합성고무 사업 포트폴리오 강화를 위해 금호폴리켐 지분 인수를 결정했습니다.

이에 따라 금호폴리켐은 7월부터 금호석유화학이 지분 100%를 보유한 자회사가 됩니다.

금호폴리켐은 1985년 금호석유화학과 현재의 JSR(옛 일본합성고무)이 50대 50 지분을 출자해 설립했습니다.

금호폴리켐은 자동차·산업용 소재에 사용되는 기능성 합성고무(EPDM), 친환경 고무(TPV) 등을 합성고무를 전문으로 생산합니다.

EPDM 기준 세계 4위 생산 능력을 보유했습니다.

금호석유화학은 "앞으로 글로벌 EPDM 생산 업체들이 설비 노후화 등에 따라 생산 능력 조정에 나설 것으로 예상되고, 자동차 등 전방 산업의 회복세가 가시화하고 있다"며 "금호폴리켐 지분 인수를 통해 선제적으로 경쟁 우위를 확보하겠다"고 밝혔습니다.

금호폴리켐을 완전 자회사로 편입해 이전보다 더욱 신속하고 유기적인 의사 결정을 해서 그룹 전체와 회사의 경쟁력을 높이겠다는 방침입니다.

[ 이성민 기자 / smlee@mk.co.kr ]

[ⓒ 매일경제TV & mktv.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