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광고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이낙연, 경선연기론에 "당이 빠른 시일 내에 정리해야"
기사입력 2021-05-10 09:37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종로구민의 날' 참석한 이낙연 전 대표
더불어민주당 대권주자인 이낙연 전 민주당 대표는 오늘(10일) 당내 대선 예비후보 경선 연기론과 관련해 "당이 빠른 시일 내에 정리해 주길 바란다"고 밝혔습니다.

이 전 대표는 이날 CBS 라디오 '김현정의 뉴스쇼'에 출연해 "원칙은 존중돼야 한다는 말을 반복했는데 지금도 마찬가지"라며 이같이 말했습니다.

이 전 대표는 자신의 지지율이 좀처럼 상승하지 못하는 것에 대해서는 "겸허하게 받아들여야 한다"면서도 "변화의 여지가 완전히 막힌 것은 아니다"라고 했습니다.

친문 강성당원들의 문자폭탄 행위와 관련해선 "그렇게 표시하는 분들께 부탁드리는 말씀은 절제를 잃지 않아야 설득력을 더 가질 수 있다는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윤석열 전 검찰총장의 높은 지지율에 대해서는 "옛말에 나무는 가만히 있고 싶어도 바람이 놔두지 않는다는 얘기도 있다. 이미 바람은 불고 있다고 봐야 한다"며 "언젠가는 그분이 밖에 나올 것이고 그때부터 국민은 제대로 윤 전 총장을 보는 기간이 올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 이태준 인턴기자 / taejun9503@mk.co.kr ]

[ⓒ 매일경제TV & mktv.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