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지놈앤컴퍼니, 독일 머크·화이자와 항암제 임상 2상 공동연구
기사입력 2021-03-09 11:15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면역항암제 기업 지놈앤컴퍼니는 독일 머크·화이자와 마이크로바이옴 면역항암제 'GEN-001' 임상 2상 공동연구 계약을 체결했다고 오늘(9일) 밝혔습니다.

지놈앤컴퍼니는 2019년 12월 두 회사와 항암제 임상 1상에 대한 협력 및 물질 공급 계약을 체결한 데 이어 약 1년 만에 두 번째 계약을 맺게 됐습니다.

세 회사는 기존 면역항암제가 잘 듣지 않는 위선암 및 위식도접합부암에 대해 GEN-001과 머크의 면역항암제 '바벤시오'(성분명 아벨루맙)의 병용 투약 효능을 확인하는 임상 2a상을 진행합니다.

지놈앤컴퍼니는 임상시험의 전 과정을 총괄하고, 독일 머크와 화이자는 바벤시오를 공급하고 임상시험 운영에 대한 자문을 제공할 예정입니다.

GEN-001은 마이크로바이옴의 단일 균주를 주성분으로 하는 면역항암 마이크로바이옴 치료제입니다.

전임상에서 면역항암제인 PD-L1 억제제와 병용 투여를 통해 확인한 안전성과 유효성 결과를 바탕으로 현재 미국과 한국에서 임상 1/1b상 시험이 진행 중입니다.

지놈앤컴퍼니는 임상 1상 파트 종료 시점에 맞춰 국내 협업병원 6곳 이상에서 임상 2a상을 시작할 계획입니다.

[ 김예솔 인턴기자 / yesol@mk.co.kr ]

[ⓒ 매일경제TV & mktv.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