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현대차, 2월 판매량 30만248대 판매…전년보다 6.7% 증가
기사입력 2021-03-02 15:58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현대자동차가 지난달 전 세계 시장에서 전년 대비 6.7% 늘어난 30만248대를 판매했습니다.

국내 시장은 5만 2천102대, 해외 시장은 24만 8천146대로, 지난해 같은 기간과 비교해 국내 판매는 32.6% 증가, 해외 판매는 2.5% 증가한 규모입니다.

국내에서 가장 많이 팔린 차종은 그랜저로 8천563대 팔렸습니다.

이어 아반떼가 5천124대, 쏘나타 4천186대 판매를 기록해 세단 판매량은 1만 7천915대를 기록했습니다.

RV는 투싼 5천869대, 팰리세이드 4천45대, 싼타페 2천781대 등 총 1만 5천628대가 팔렸습니다.

상용차는 그랜드 스타렉스와 포터를 합한 소형 상용차가 8천994대 판매를 기록했으며, 중대형 버스와 트럭을 합한 대형 상용차는 2천244대가 판매됐습니다.

제네시스는 G80 2천714대, GV70 2천686대, GV80 1천190대 등 총 7천321대가 팔렸습니다.

판매량이 증가한 주요 원인은 지난해 2월 코로나19로 인해 발생한 공장 생산 차질과 판매실적 부진에 따른 기저효과 영향 때문입니다.

현대자동차 관계자는 "아이오닉 5, 제네시스 브랜드의 성공적 글로벌 시장 공략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습니다.

[ 진현진 기자 / 2jin@mk.co.kr]

[ⓒ 매일경제TV & mktv.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