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심으뜸, 뒷광고 논란 사과 “꼼꼼히 체크 못 해 죄송...주의할 터”(전문)
기사입력 2020-08-12 18:13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인플루언서 심으뜸이 뒷광고 논란에 대해 사과했다.

심으뜸은 12일 자신의 유튜브 채널에 “최근 유튜브 광고 논란으로 힙으뜸 채널에 업로드한 첫 영상부터 최근 영상까지 꼼꼼하게 체크를 했고, 광고로 진행한 영상들 중 유료 광고 포함 표시를 누락하고, 광고인지 아닌지 언급하지 않은 영상을 확인했다”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레깅스 리뷰 영상에서 브랜드 측에서 정보를 제공 받았다는 애매한 문구로 시청자분들이 광고인지, 아닌지 정확하게 언급이 없었다. 이 영상은 유료광고 표기를 하는 게 맞으나 유료광고표기를 누락했다”라며 “제 운동복의 90% 이상이 제가 직접매장에서 산 의류이고 저의 최애 브랜드이기에 기존영상들에서 짧게 노출하고 추천해드렸던 영상들과 명확히 구분짓고, 이 영상은 광고제의가 왔음을, 또 광고에 의한 컨텐츠임을 더욱더 분명하게 언급하고 명시했어야 했는데, 이 부분에 대한 제 불찰을 인정하고 진심으로 사과드린다”고 알렸다.

더불어 “작년에 6개월간 모델료를 받고 대표모델로 활동을 했다. 계약기간 동안 제품을 지원받았다. 해당 콘텐츠 촬영시기에 식단 관련 콘텐츠 요청이 많았고, 브이로그를 찍을 때 제가 섭취하던 제품들을 영상에 담았었는데, 당시에는 기획이나 대본이 없는 영상으로 광고로 생각하지 않아 광고표기를 하지 않았다”고 해명했다.

또한 “광고료를 따로 받고 제작된 영상이 아니지만 브랜드의 모델로서 모델료를 받았기에 광고표기를 하는 것이 맞다. 광고 표기를 하지 않은 부분에 대해 잘못을 인정하며 시청자분들에게 오해의 소지를 일으켰음을 사과드린다고 말했다.

끝으로 그는 “채널이 성장하면서 광고영상 및 광고 관련 표기에 대한 부분을 더 중요하게 인지하고 시간을 내서 더 꼼꼼하게 체크를 했어야 했는데 그렇게 하지 못했다. 진심으로 반성하고 재발되지 않도록 주의하겠다”라며 “이번 일로 저로 인해 실망하셨을 버금이들과 여러 시청자분들께 다시 한번 진심으로 사과드린다”고 덧붙였다.

▶심으뜸 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심으뜸입니다.

최근 유튜브 광고 논란으로 힙으뜸 채널에 업로드한 첫 영상부터 최근 영상까지 꼼꼼하게 체크를 했고, 광고로 진행한 영상들 중 유료 광고 포함 표시를 누락하고, 광고인지 아닌지 언급하지 않은 영상을 확인했습니다.

먼저 레깅스 리뷰 영상에서 브랜드 측에서 정보를 제공받았다는 애매한 문구로 시청자분들이 광고인지, 아닌지 정확하게 언급이 없었습니다. 이 영상은 유료광고 표기를 하는 게 맞으나 유료광고표기를 누락했습니다. 제 운동복의 90% 이상이 제가 직접매장에서 산 의류이고 저의 최애 브랜드이기에 기존영상들에서 짧게 노출하고 추천해드렸던 영상들과 명확히 구분짓고 이 영상은 광고제의가 왔음을, 또 광고에 의한 컨텐츠임을 더욱더 분명하게 언급하고 명시했어야 했는데 이 부분에 대한 제 불찰을 인정하고 진심으로 사과드립니다. 죄송합니다.

그 다음, 제가 작년에 6개월간 모델료를 받고 대표모델로 활동을 했습니다. 계약기간 동안 칼로바이의 제품을 지원받았습니다. 해당 콘텐츠 촬영시기에 식단관련 콘텐츠 요청이 많았고 브이로그를 찍을 때 제가 섭취하던 제품들을 영상에 담았었는데, 당시에는 기획이나 대본이 없는 영상으로 광고로 생각하지 않아 광고표기를 하지 않았습니다. 광고료를 따로 받고 제작된 영상이 아니지만, 브랜드의 모델로서 모델료를 받았기에 광고표기를 하는 것이 맞습니다. 광고 표기를 하지 않은 부분에 대해 잘못을 인정하며 시청자분들에게 오해의 소지를 일으켰음을 사과드립니다. 죄송합니다.

ppl 영상의 경우 광고영상임을 본문글에 표기를 해 두었지만 영상에 유료 광고 포함 표기가 누락되었습니다. 꼼꼼하게 체크하지 못했습니다. 진심으로 사과드립니다. 죄송합니다.

이번 이슈로 인해 채널 내 영상들을 검수하면서 100% 떳떳하고 싶었지만 그렇지 못했습니다. 이 점 변명의 여지가 없습니다. 채널이 성장하면서 광고영상 및 광고 관련 표기에 대한 부분을 더 중요하게 인지하고 시간을 내서 더 꼼꼼하게 체크를 했어야 했는데, 그렇게 하지 못했습니다. 진심으로 반성하고 재발되지 않도록 주의하겠습니다. 또한 이번 일로 저로 인해 실망하셨을 버금이들과 여러 시청자분들께 다시 한번 진심으로 사과드립니다. 죄송합니다.

심으뜸 올림

MBN스타 대중문화부 안하나 기자 mkculture@mkculture.com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