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IMF총재 "미중합의로 불확실성 줄었지만 여전히 갈길 멀어"
기사입력 2020-01-18 09:56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크리스탈리나 게오르기에바 IMF 총재.[사진 제공: 연합뉴스]
크리스탈리나 게오르기에바 국제통화기금(IMF) 총재는 17일(현지시간) 미국과 중국 간 1단계 무역 합의 서명과 관련해 불확실성이 줄었다면서도 분쟁 해결을 위해 여전히 갈 길이 멀다고 밝혔다.


AP통신과 AFP통신 등에 따르면 게오르기에바 총재는 이날 경제 싱크탱크 피터슨국제경제연구소(PIIE)가 개최한 한 행사에서 미중 1단계 무역 합의에 대해 글로벌 경제성장을 둔화시켜온 불확실성을 줄였지만 제거하지는 못했다면서 이같이 말했다.


게오르기에바 총재는 "우리가 현재 목도하는 것은 이런 불확실성에 대한 약간의 감소"라면서 "그러나 그것(불확실성)이 제거되지는 않았다"고 강조했다.

그는 "무역 휴전은 무역 평화와 같지는 않다"라고도 했다.


IMF는 지난해 9월 미국과 중국이 상호 부과했거나 예고한 관세로 전 세계 국내총생산(GDP)이 내년 초까지 0.8% 감소할 수 있다고 전망한 바 있다.


[디지털뉴스국]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