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광고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이다연, 2020시즌 KLPGA 개막전서 ‘와이어 투 와이어 우승’
기사입력 2019-12-08 17:11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매경닷컴 MK스포츠 안준철 기자
이다연(22)이 2020시즌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 개막전 효성 챔피언십(총상금 7억원· 우승상금 1억4000만원)에서 와이어 투 와이어 우승을 차지했다.


이다연은 8일 베트남 호찌민의 트윈도브스 골프클럽(파72·6579야드)에서 열린 대회 최종 3라운드에서 버디 3개, 보기 1개를 엮어 2언더파 70타를 쳤다.


이로써 최종 합계 11언더파 205타를 기록한 이다연은 2위 이소미를 3타 차로 따돌리고 여유있게 정상에 올랐다.

이다연 개인적으로는 지난 7월 아시아나항공 오픈 우승 이후 약 5개월 만에 우승 트로피를 품에 안았다.

2020시즌 첫 우승이자 KLPGA 투어 통산 5승째다.


이다연이 2020시즌 개막전인 효성 챔피언십에서 와이어 투 와이어 우승을 차지했다.

사진=KLPGA 제공

지난 6월 메이저 대회 기아자동차 한국여자오픈을 제패하며 시즌 2승을 거둔 이다연은 상금 9억1276만3947원으로 상금 순위 3위에 오르며 커리어 하이 시즌을 보낸 바 있다.


이번 대회에서는 첫날부터 단독 선두로 나서 최종 라운드까지 한 번도 선두를 내주지 않고 와이어 투 와이어 우승을 차지했다.


이날 이다연은 마지막 18번 홀(파5)에서 샷 실수로 인해 보기를 범했지만 우승을 차지하는 데는 큰 문제가 되지 않았다.


이다연의 뒤를 이어 이소미(20)가 2위(최종 합계 8언더파 208타), 최은우(24)가 3위(7언더파 209타)에 올랐다.


한진선(22)은 이글을 2개나 잡아내며 6타를 줄여 이정민(27), 이소영(22)과 함께 6언더파 210타 공동 4위에 이름을 올렸다.


역전 우승에 도전했던 임희정(19)은 3타를 잃어 5언더파 213타 7위로 대회를 마무리했다.

지난 시즌 전관왕에 오른 최혜진(20)은 2언더파 214타 공동 8위를 기록했다.

jcan1231@maekyung.com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효성 #아시아나항공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