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광고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단독] 전자상거래 강화하는 카카오…커머스·메이커스 합병하기로
기사입력 2019-11-26 17:50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카카오의 전자상거래(이커머스) 자회사인 카카오커머스와 카카오메이커스가 합병한다.

카카오톡 내 전자상거래 서비스를 한데 모아 서비스 간 협업과 기획·제조·판매·재고 등 전자상거래 전 단계에 걸친 서비스 최적화 등 시너지를 창출하는 것이 목표다.


22일 업계에 따르면 카카오커머스는 카카오메이커스와 합병하고, 오는 12월 26일 합병법인을 공식 출범할 예정이다.

합병법인 이름은 (주)카카오커머스다.

대표는 현재 양사를 모두 이끌어온 홍은택 대표이사가 맡는다.

상호 전문성을 존중해 카카오메이커스는 독립 서비스로 이어갈 예정이다.


카카오는 지난해 12월 카카오톡 선물하기, 카카오톡 스토어, 카카오스타일, 카카오장보기, 카카오파머, 다음 쇼핑 등 카카오톡과 다음 플랫폼을 통해 운영하던 전자상거래 사업을 자회사 카카오커머스로 분리했다.

대표로 홍은택 카카오 수석부사장 겸 카카오메이커스 대표를 선임했지만, 카카오메이커스와 카카오커머스를 별도 법인으로 운영해왔다.

카카오메이커스는 재고 없는 생산을 위해 선주문·공동주문을 거친 뒤 이에 맞춰 생산하는 전자상거래 서비스다.


[오대석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카카오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