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광고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경기 연천 돼지열병 침출수 유출…상수원 피해 우려
기사입력 2019-11-12 11:47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경기도 연천 민통선 내 아프리카돼지열병(ASF) 살처분 매몰지로부터 흘러나온 침출수가 하천으로 유입돼 상수원 오염 등 2차 피해가 우려된다.


12일 경기도와 연천군에 따르면 지난 10~11일 연천지역에서 마지막으로 살처분된 돼지 4만7000여마리의 사체를 중면 민통선 내 매몰지(군부대 유휴지)에 쌓아뒀다가 임진강 지류인 인근 하천으로 침출수가 유입되는 사고가 났다.

침출수는 임진강 지류 마거천과 연결된 실개천으로 흘러 100~200m 구간은 눈으로도 쉽게 핏물을 확인할 수 있을 정도였다.


경기도와 연천군은 급하게 오염수 펌핑 작업과 펜스를 설치해 침출수가 임진강에 흘러들지 않도록 조치했으나 일부는 이미 마거천을 통해 임진강으로 유출된 것으로 추정된다.


사고가 난 매몰지는 임진강과는 10여㎞, 임진강 상류 상수원과는 직선거리로 8㎞ 정도 떨어져 있다.

이 때문에 침출수가 상수원을 오염시킨 것 아니냐는 우려가 제기되고 있다.

현재 상수원을 관리하는 연천군맑은물사업소는 마거천과 임진강 일대 물을 채수해 수질검사를 진행 중이다.


경기도와 연천군은 상수원과 거리가 멀고 이미 살처분 과정에 돼지 사체를 소독 처리했기 때문에 인체에는 무해하다는 입장이지만 주민들은 불안감을 호소하고 있다.

한 주민은 "침출수가 상수원까지 흘러 들어갔다면 문제가 더욱 심각해진다"면서 "이미 침출수가 땅 속으로 스며들었는데 언제 어떻게 유입될 지 모르는 것 아니냐"고 지적했다.


농림축산식품부는 이번 침출수 유출 사고와 관련해 매몰 규정을 지켰는지 확인할 방침이다.


[연천 = 이상헌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