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광고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테크팩솔루션, 국내 최초 맥주 페트병 대체 유리병 개발
기사입력 2019-11-12 11:09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국내 최대 유리병 제조기업 테크팩솔루션이 '필(必)환경' 시대에 발맞춰 맥주 페트병을 대체할 수 있는 유리병을 개발했다.

전체 맥주 시장의 15%를 차지하고 있는 페트병은 가볍고 편리한 데다가 생산 단가가 저렴하다는 장점이 있지만, 재활용이 어려워 환경 문제를 일으킨다는 지적이 꾸준히 제기돼왔다.


테크팩솔루션은 12일 국내 최초 맥주 페트병을 대신할 친환경 유리병을 개발했다고 밝혔다.

유리병은 100% 재활용이 가능한 용기지만, 무겁고 깨지기 쉬워 대용량으로 제작하는 것은 지금까지 불가능했다.

이번 초경량 유리병은 1ℓ의 대용량 제품이면서도 같은 용량 기준으로 일반 유리병보다 43%나 가볍고 강도도 비슷한 수준이다.

일반 유리병 대비 생산단가 또한 훨씬 저렴해 가격 경쟁력도 뛰어나다.


최근 주류업계가 맥주 페트병을 대체할 제품 마련에 고심 중인 가운데 테크팩솔루션의 초경량 유리병이 유력한 대안으로 주목받고 있다.


유색 페트병 사용을 제한하는 자원재활용법 개정안이 다음달 25일 시행됨에 따라 페트병 맥주는 사실상 퇴출 수순에 놓였다.

맥주는 일반 무색 페트병으로는 유통이 불가능하기 때문이다.


맥주 페트병은 맥주가 자외선으로 인해 변질되는 것을 막기 위해 갈색으로 제작되고 있다.

또 맥주의 이산화탄소가 빠져나가는 것을 막고 외부 산소를 차단하기 위해 페트와 페트 사이에 나일론이 삽입된 3중막 구조로 만들어진다.

유색인 데다가 3중막 구조라는 특성 때문에 재활용이 매우 어렵다.


테크팩솔루션 관계자는 "친환경 유리병은 64년 제병 노하우가 담긴 신개념 제품으로 충분한 생산라인을 통해 고객사들의 주문을 소화할 준비를 갖췄다"며 "앞으로도 신제품 개발을 통해 지속 가능한 포장재 시장 확대에 앞장설 것"이라고 말했다.


테크팩솔루션의 모기업인 동원시스템즈는 국내 최대 종합 포장재 기업이다.

최근에는 친환경 제품 개발에 적극 나서고 있다.

앞서 지난 8월에는 2년 내 약 90%가 생분해되는 식품 파우치 '에코소브레'를 개발한 바 있다.

이번 테크팩솔루션의 유리병 개발로 친환경 포장재 개발에 더욱 박차를 가할 계획이다.


[심희진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동원시스템즈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