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광고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교포 대니 리, PGA 더CJ컵 3라운드 공동 선두
기사입력 2019-10-19 16:08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교포 선수 대니 리(뉴질랜드)가 미국프로골프(PGA) 투어 더 CJ컵(총상금 975만달러) 3라운드에서 공동 선두에 올랐다.


대니 리는 19일 제주도 서귀포시 클럽 나인브릿지에서 열린 대회 사흘째 3라운드에서 이글 1개와 버디 4개, 더블보기 1개로 4언더파 68타를 쳤다.


2라운드까지 선두에 2타 뒤진 공동 2위였던 대니 리는 사흘 합계 15언더파 201타로 저스틴 토머스(미국)와 함께 공동 1위로 3라운드를 마쳤다.


대니 리는 17번 홀(파3)을 마쳤을 때만 해도 단독 1위를 달린 토머스에게 3타를 뒤처져 있었다.

그러나 토머스의 18번 홀(파5) 두 번째 샷이 그린 주위 워터 해저드로 빠지면서 묘한 분위기가 감돌았다.

반면 투온에 성공한 대니 리는 20m 가까운 긴 거리 이글 퍼트를 넣으며 토머스를 1타 차로 바짝 추격했다.


토머스는 18번 홀 워터 해저드 여파로 한 타를 잃고 대니 리에게 공동 선두 한자리를 허용했다.


공동 선두 대니 리는 이진명이라는 한국 이름이 있는 교포 선수로 올해 29살이다.

2015년 7월 그린브라이어 클래식에서 한 차례 PGA 투어 우승을 달성했고 2009년에는 아마추어 신분으로 유러피언투어 조니워커 클래식을 제패한 선수다.


한 홀을 남겼을 때만 해도 3타 차 여유 있는 단독 1위였던 토머스는 대니 리에게 공동 선두를 허용했으나 2017년 이후 2년 만에 이 대회 패권 탈환 가능성을 열어뒀다.


캐머런 스미스(호주)가 12언더파 204타로 선두에 3타 뒤진 단독 3위, 조던 스피스와 윈덤 클라크(이상 미국)는 11언더파 205타로 공동 4위다.


[디지털뉴스국]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