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광고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11일 일교차 크고 강원·경북 가끔 비…동해안엔 강풍
기사입력 2019-10-11 06:39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잔뜩 움츠린 출근길[연합뉴스 자료사진]
금요일인 11일은 전국이 대체로 맑거나 가끔 구름이 끼고 강원 영동과 경북 동해안에는 가끔 비가 올 것으로 보인다.


남해상과 동해상에는 풍랑과 너울이 예보됐고, 동해안에서는 강풍이 불 것으로 예상된다.


내륙을 중심으로 일교차가 크겠고 이날 아침까지 강원 산지와 경북 북부에서는 곳곳에 서리가 내리겠다.


이날 오전 5시 현재 기온은 서울 13.5도, 인천 15.3도, 수원 12.8도, 춘천 10.8도, 강릉 14.4도, 청주 11.6도, 대전 11.9도, 전주 13.4도, 광주 13.8도, 제주 17.7도, 대구 14.4도, 부산 17도, 울산 16.1도, 창원 15.6도 등이다.

낮 최고기온은 20~27도로 예보됐다.


미세먼지 농도는 전국 모든 지역이 '좋음' 또는 '보통' 수준일 것으로 예상된다.


다만 세종·충남은 대기 정체로 오전에 '나쁨' 수준을 보일 것으로 국립환경과학원은 내다봤다.


제주도 전 해상과 남해상·동해상에서는 바람이 매우 강하게 불고 물결이 매우 높게 일어 항해나 조업을 하는 선박은 각별히 유의해야 한다.


[디지털뉴스국]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