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광고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롯데손보, 사외이사 드림팀 구성
기사입력 2019-09-20 20:23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다음달 초 금융위원회의 대주주 변경 승인이 예상되는 롯데손해보험이 대대적인 경영진 교체를 예고했다.

새롭게 대주주가 되는 JKL파트너스 쪽에서 사내이사 2명이 들어오고, 사외이사 3명도 모두 바뀐다.


20일 롯데손보는 공시를 통해 다음달 10일 임시주주총회를 열어 정관 일부 변경과 이사·사외이사·감사위원 선임 등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새로운 사내이사에는 JKL파트너스 강민균 부사장과 최원진 전무가 후보로 올랐다.


또 사외이사에는 박병원 한국경영자총협회 명예회장, 신제윤 법무법인 태평양 고문, 윤정선 국민대 경영대 교수가 후보로 추천됐다.


금융계에서는 사외이사 명단만 놓고 보면 '드림팀'급이라고 평가한다.

박 명예회장은 기획재정부 차관과 청와대 경제수석, 우리금융지주 회장, 은행연합회 회장, 경총 회장 등을 두루 지낸 금융업계 최고 전문가 가운데 한 명이다.

공직에서뿐 아니라 사기업에서도 금융을 두루 경험한 몇 안 되는 인물이다.

특히 은행연합회 회장을 지내며 넓은 안목으로 금융산업 전체의 발전을 위해 노력해오기도 했다.


신 고문 또한 국내 금융 역사의 산증인이다.

재정경제부에서 국내·국제금융을 두루 담당했으며 기재부 1차관과 금융위원장 등을 지냈다.

금융위원장 재직 당시 국제자금세탁방지기구(FATF) 의장을 역임하는 등 국내 금융산업의 강점과 약점을 누구보다 잘 아는 인물로 꼽힌다.


[이승훈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롯데손해보험 #우리금융지주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