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광고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女배구 대표팀, 이란 꺾고 아시아선수권 쾌조의 출발
기사입력 2019-08-18 16:21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매경닷컴 MK스포츠 안준철 기자
한국 여자배구 대표팀이 안방에서 열리는 아시아선수권대회에서 쾌조의 출발을 알렸다.


한국 여자배구대표팀은 18일 잠실실내체육관에서 열린 제20회 신한금융 서울 아시아여자배구선수권 조별리그 A조 1차전에서 이란을 세트스코어 3-0(25-17 25-9 25-14)으로 눌렀다.


1975년 처음 시작된 아시아선수권대회에서 한 번도 우승을 차지하지 못했던 한국은 안방에서 처음 개최되는 이번 대회에서 첫 우승을 노리고 있다.


18일 서울 잠실실내체육관에서 열린 "제20회 신한금융 서울 아시아여자배구선수권" 한국과 이란의 조별리그 첫 경기에서 한국이 세트스코어 3-0 완승을 거뒀다.

김연경을 비롯, 한국 선수들이 승리의 기쁨을 나누고 있다.

사진(서울 잠실)=김영구 기자

세계랭킹 9위 한국은 세계랭킹 39위 이란을 초반부터 주도권을 잡았다.

다만 이란도 1세트 중반까지 대등한 승부를 펼쳤다.


하지만 1세트 중반부터 이란과의 격차가 벌어졌다.

1세트 13-11로 앞선 상황에서 김연경을 앞세운 공격으로 연속 득점을 올려 16-11까지 달아났고, 손쉽게 가져왔다.


이후 한국의 일방적인 흐름이었다.

벤치 멤버들이 코트에 나서 김연경 등 주전급 선수들이 휴식을 취하기도 했다.


한국은 19일 오후 7시 잠실실내체육관에서 홍콩과 조별리그 2차전을 치른다.


jcan1231@maekyung.com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