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광고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최정, 7월 넷째 주 ADT캡스플레이 선정
기사입력 2019-07-24 11:51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매경닷컴 MK스포츠 안준철 기자
최정(SK와이번스)이 7월 넷째 주 ‘ADT캡스플레이’에 선정됐다.

전반기 마지막 ‘ADT캡스플레이’의 주인공이 됐다.


최정은 지난 16일 인천SK행복드림구장에서 열린 LG트윈스와의 경기에서 침착하고 정확한 번트 대처로 오지환의 안타를 막았다.

이 수비로 최정은 올 시즌 첫 ‘ADT캡스플레이’에 선정됐다.

2013년 9월 이후 약 6년 만의 수상이다.


이날 최정은 팀이 5-4로 앞선 7회초 무사 상황에서 타자 오지환의 3루 방면 번트를 잡아 1루에서 아웃시켰다.

특히 타구가 발 앞에서 튀어 오르며 포구가 쉽지 않았지만, 최정은 침착하게 포구한 뒤 송구로 연결, 타자를 아웃시켰다.


최정의 호수비가 전반기 마지막을 빛냈다.

사진=MK스포츠 DB

또 최정은 이날 타석에서도 홈런 포함 4타수 3안타 4타점으로 맹활약해 공수 양면에서 팀의 10-4 대승을 이끌었다.


최정의 수비는 7월 셋째 주 ‘ADT캡스플레이’ 투표에서 36%의 득표율을 기록하며 1위에 올랐다.


최정의 뒤를 이어 김선빈(KIA타이거즈)의 점프 캐치가 2위에 올랐다.

프로 야구선수 중 상대적으로 단신인 김선빈이지만, 7월 17일 롯데와의 경기에서 5회초 놀라운 점프력으로 강로한의 타구를 잡아내 안타를 막았다.

김선빈의 점프 캐치는 27%의 득표율을 기록했다.


더불어 7월 셋째 주 ‘ADT캡스플레이’에는 오지환(LG트윈스), 김하성(키움 히어로즈), 스몰린스키(NC다이노스), 김현수(LG트윈스)의 플레이가 후보에 올랐다.

이들은 각각 18%, 9%, 9%, 1% 미만의 득표율을 기록했다.

jcan1231@maekyung.com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윈스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