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광고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롯데홈쇼핑, 40년 전통 독일 패션 `라우렐` 단독 론칭
기사입력 2019-02-12 09:46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독일 패션 브랜드 '라우렐'. [사진 제공=롯데홈쇼핑]
롯데홈쇼핑은 오는 14일 40년 전통의 독일 패션 브랜드 '라우렐'을 단독 론칭한다고 12일 밝혔다.


라우렐은 전세계 30여 개국 280개 매장을 운영하고 있으며, 고급스러우면서 실용적인 스타일로 유럽의 40~50대 여성들로부터 오랫동안 인기를 얻고 있다.


방송에서는 라우렐의 트렌치코트와 원피스, 니트 등 이번 봄 시즌 신상품 3종을 선보인다.

지난 1일부터 온라인몰을 통해 사전주문을 받은 결과 현재까지 주문수량 630여 건, 주문금액 약 7000 만원을 기록 중이다.


'트렌치코트'는 탈부착 가능한 허리 벨트로 여성스러운 스타일 연출이 가능하다.

'이태리 캐시미어 울 원피스+숄가디건 세트'는 캐시미어와 울을 혼방했으며 차콜, 블루, 베이지, 페일 핑크 색상으로 구성됐다.


롯데홈쇼핑은 라우렐을 통해 지난해 패션 매출에서 30%였던 단독 브랜드 비중을 올해 40%까지 끌어올린다는 계획이다.


황범석 롯데홈쇼핑 상품본부장은 "라우렐을 LBL과 조르쥬 레쉬를 잇는 롯데홈쇼핑 대표 브랜드로 육성할 계획"이라며 "앞으로도 고객의 선호도를 기반으로 한 패션 브랜드를 꾸준히 기획해 나갈 예정"이라고 말했다.


[디지털뉴스국 신미진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