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림청, '2022년 가을 단풍예측지도' 발표…남부 일부 지역에서는 11월 초순까지 관찰 가능
산림청은 본격적인 가을로 들어섬에 따라 산 나들이를 준비하는 국민을 위해 우리나라 주요 산림 지역의 2022년 가을 단풍 절정 시기를 예측한 지도를 발표한다고 오늘(27일) 밝혔다. (사진=산림청 제공)

[대전=매일경제TV] 올 가을 단풍은 전국 대부분이 10월 하순께 절정을 보일 것으로 예측됐습니다.

산림청(청장 남성현)은 본격적인 가을로 들어섬에 따라 산 나들이를 준비하는 국민을 위해 우리나라 주요 산림 지역의 2022년 가을 단풍 절정 시기를 예측한 지도를 발표한다고 오늘(27일) 밝혔습니다.

이번에 발표한 단풍 절정 시기 예측은 설악산, 지리산, 한라산 등 우리나라 각 지역을 대표할 수 있는 산림 19개 지역과 권역별 국·공립수목원 9개소가 대상입니다.

올해 단풍 절정은 지역과 수종에 따라 다소 차이는 있겠지만 대부분 10월 하순(당단풍나무 10월 28일, 신갈나무 10월 23일, 은행나무 10월 27일)쯤으로 예상됩니다.


전국 평균은 10월 26일로, 남부 일부 지역에서는 11월 초순까지 관찰이 가능합니다.

이번 예측은 국립수목원, 국립산림과학원·지역별 공립수목원 9개소가 공동으로 매년 산림에서 직접 관측하고 있는 식물 계절 현상 관측자료와 전국 414개 산악지역에서 관측하고 있는 산악기상망의 기상정보를 기반으로 분석했습니다.

산악기상망은 기후변화 모니터링, 산사태, 산불 등 산림재난 예보를 위한 기상정보를 제공하고 있습니다.

분석은 자생수종인 당단풍나무, 신갈나무와 조림수종인 은행나무를 활용했으며 단풍 절정 기준은 각 수종의 단풍이 50% 이상 물들었을 때를 기준으로 했습니다.

[박희송 기자 / mkheesking@mkmoney.kr]

[ⓒ 매일경제TV & mktv.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다.

오늘의 이슈픽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