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광고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CJ그룹 ESG경영 본격 나선다…주요 계열사 ESG위원회 설치
기사입력 2021-05-18 19:27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CJ그룹이 지주사를 비롯한 주요 3개 계열사에 대한 ESG(환경·책임·투명경영) 거버넌스 구축을 완료하고 ESG경영을 본격화한다.

18일 CJ주식회사는 이사회를 열고 ESG위원회 설치를 의결했다고 밝혔다.

이사회 산하에 신설되는 ESG위원회는 ESG 전략과 정책을 심의·의결하는 최고의사결정기구로, 김홍기 CJ주식회사 대표와 사외이사 2명 등 총 3명으로 구성된다.

ESG 관련 임원 2명(재경팀·인사운영팀)이 간사로 참여한다.


CJ는 그룹의 ESG 정책 전반을 심의하고 자문할 ESG 자문위원회 구성도 완료했다.

목영준 전 헌법재판관이 위원장을 맡은 자문위원회는 앞으로 ESG위원회에 상정될 안건을 미리 심의하는 한편, 계열사 ESG 전략과 정책에 대해 다각도로 자문할 방침이다.


이와 별개로 CJ는 지주사와 계열사 대표로 구성된 '대표이사협의체'를 운영해 그룹 ESG 협력방안을 논의할 계획이다.


CJ제일제당이 지난달 12일 이사회 내 지속가능경영위원회를 출범시킨 데 이어, CJ대한통운과 CJ ENM도 지난 6일 각각 이사회를 열고 ESG위원회 신설을 의결했다.

나머지 계열사들도 순차적으로 ESG위원회를 도입할 예정이다.


[김효혜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