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광고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서은우, ‘두 번째 남편’ 출연...명품 악녀 예고
기사입력 2021-05-06 16:07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배우 서은우가 ‘두 번째 남편’에서 ‘악녀’로 변신한다.

서은우는 7월 첫 방송 예정인 MBC 새 일일드라마 ‘두 번째 남편’에서 ‘윤재경’ 역으로 출연을 확정, 색다른 모습으로 안방극장을 찾아올 예정이다.

‘두 번째 남편’은 멈출 수 없는 욕망이 빚은 비극으로 억울하게 가족을 잃은 한 여인이 엇갈린 운명과 사랑 속에서 복수에 나서게 되는 격정 로맨스 드라마다.

극 중 서은우는 제과회사를 차지하기 위한 야망을 품고 있는 '윤재경' 역을 맡았다. 윤재민의 배다른 여동생이기도 한 윤재경은 지적이고 겉으로는 강해보지만 미천한 신분에서 오는 열등감으로 가득 차 있는 인물이다. 또한 서은우는 아버지에게 인정받기 위해 문상혁과의 결혼을 결심하는 욕심 많은 성격의 소유자로 분한다고 전해져 그녀가 그려낼 ‘악녀’ 캐릭터에 대한 호기심을 자극한다

그동안 서은우는 드라마 '드라마 스테이지2021-러브스포일러', '저글러스' 등에 출연하며 차근차근 필모그래피를 쌓아왔다. 특히 ‘내가 가장 예뻤을 때’에서 장학생 출신의 비서실장 윤지성 역으로 호연, 섬세한 표정 연기로 시청자들의 눈길을 사로잡은 바 있다. 이에 서은우가 이번 작품에서는 어떤 연기 변신을 보여줄지 예비 시청자들의 기대를 한 몸에 받고 있다.

‘두 번째 남편’은 ‘빛나는 로맨스’ ‘최고의 연인’의 서현주 작가가 집필을 맡고, 김칠봉 PD가 연출을 맡았다.

MBN스타 대중문화부 안하나 기자 mkculture@mkculture.com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