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광고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마우스’ 이희준, 의문의 사체 발견 후 오열…이승기 진짜 프레데터?[M+TV컷]
기사입력 2021-04-22 22:43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마우스’ 이희준이 오열한다.

22일 오후 방송되는 tvN 수목드라마 ‘마우스’(연출 최준배‧극본 최란‧제작 하이그라운드, 스튜디오 인빅투스) 지난 14회 방송에서 정바름(이승기 분)은 자신의 집 마당 아래 감춰진 지하 공간에서 벽면 가득 시체 사진이 전시된 광경을 목격한 후 그대로 얼어붙고 말았던 상황이다. 성요한(권화운 분)이라 믿어 의심치 않았던 프레데터가 다름 아닌 자기 자신이었음을 깨달은 정바름이 충격에 빠진 ‘각성 엔딩’이 안방극장에 대파란을 불러일으켰다.

이런 가운데 이날 방송되는 ‘마우스’ 15회에서는 진짜 프레데터와 관련해 감춰졌던 진실들이 하나둘 수면 위로 드러나면서 눈을 떼지 못할 긴장감을 선사한다.

극중 고무치(이희준 분)와 검시관들이 의문의 공간에서 현장을 감식 중인 장면이다. 고무치는 분노에 가득 차 핏발까지 선 눈으로 현장 이곳저곳을 둘러보던 중 흰 천이 덮인 사체를 발견하고, 떨리는 손으로 이를 확인한다.

그 순간 고무치가 고통이 서린 얼굴로 절규 섞인 오열을 토해내고 마는 것. 고무치가 도착한 의문의 공간은 과연 어디일지, 그리고 무엇을 발견하고 눈물을 터트린 것일지, 더불어 정바름이 진짜 프레데터였다는 청천벽력과 같은 사실을 알게 될지, 15회 스토리에 대한 궁금증을 끌어올리고 있다.

제작진 측은 “이승기가 프레데터임을 각성한 후 과연 어떤 선택을 내리게 될 것인지 오늘(22일) 방송될 15회 스토리를 통해 확인해달라”며 “세상을 놀라게 할 진짜 이야기는 지금부터 시작된다”고 전해 기대감을 치솟게 했다.

MBN스타 대중문화부 이남경 기자 mkculture@mkculture.com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