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광고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신한카드, 한국형 무공해차 전환 사업 참여
기사입력 2021-04-22 18:51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지난 14일 서울 중구 더 플라자 호텔에서 열린 선언식에서 한정애 환경부 장관(왼쪽)과 최재훈 신한카드 멀티 파이낸스 그룹장이 기념촬영하고 있다.

[사진 제공 = 신한카드]

신한카드는 14일 서울 중구 소공로 더 플라자 호텔에서 열린 '한국형 무공해차 전환 100 (K-EV100)' 릴레이 선언식에서 보유 차량 100%를 2030년까지 전기·수소차로 전환할 것을 공개적으로 선언했다고 15일 밝혔다.


'K-EV100'이란 민간기업이 보유하고 있는 차량을 오는 2030년까지 전기·수소차로 전환할 것을 공개적으로 선언하고 단계적으로 이행하는 프로젝트다.

환경부는 올해 무공해차 30만대 보급을 목표로 정하고 공공·민간 수요 창출을 추진해왔다.


신한카드는 앞으로 자사 영업용 차량과 장기렌터카·오토리스 차량까지 모두 전기·수소차로 전환한다는 계획이다.

신한 '마이카' 플랫폼을 활용해 전기차 구매, 금융, 보조금 신청 대행 프로세스, 사후관리에 이르는 차별화된 전기차 전용 상품·서비스를 고객들에게 제공한다는 방침이다.


[한상헌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