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광고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신한은행, 지구의날 맞아 탄소발자국 줄이기 'THIN한 캠페인'
기사입력 2021-04-22 18:04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신한은행은 지구의 날을 맞아 탄소 발자국을 줄이기 위한 생활 속 실천 행동을 담은 'THIN(씬) 한 캠페인'을 시행한다고 19일 밝혔다.

올해로 51주년이 된 지구의 날은 매년 4월22일로 환경 오염과 자원 낭비로 인해 파괴된 지구를 되살리자는 취지로 지정된 기념일이다.

신한은행은 직원을 대상으로 △사무실 내 개인 텀블러 사용하기 △본점 직원 식당 잔반 줄이기 △퇴근 시 사무실 소등 및 사용하지 않는 전기 끄기 등의 캠페인을 진행한다.

지구의 날 당일에는 환경부 주관 '전국 소등행사'에 올해도 참여해 오후 8시부터 약 10분간 신한은행 본점 및 주요 대형건물에 소등을 할 예정이다.

또한 19일부터 5일간 생활 속 플라스틱 프리(FREE)를 실천하는 사진을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에 게시하는 고객을 대상으로 추첨을 통해 경품을 제공한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이번 캠페인이 정부의 2050 탄소중립 및 신한금융그룹의 친환경 전략 실현에 다가가는 계기가 됐으면 한다"며 "앞으로도 고객과 직원 모두가 함께 실천할 수 있는 'THIN한 캠페인'을 지속해 미래세대를 위한 금융의 책임을 다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김혜순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