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수원전투비행장 화성이전반대' 범시민대책위 임시총회 개최
기사입력 2021-03-05 16:15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5일 모두누림센터서 서철모 시장·원유민 의장 등 50여명 참석

수원전투비행장 화성이전반대 범시민대책위원회 회의 현장 모습. (사진=화성시 제공)

[화성=매일경제TV] 경기 화성시 수원전투비행장 화성이전반대 범시민대책위원회(이하 범대위)가 오늘(5일) 오전 10시 모두누림센터에서 임시총회를 개최했습니다.

이번 임시총회는 홍진선 범대위 상임위원장의 제2기 범대위 구성 및 현황을 알리고, 향후 활동 계획 등을 논의하기 위해 열렸습니다.

이 자리에는 서철모 화성시장, 원유민 화성시의회 의장, 오진택 경기도 의원, 김홍성·송선영·신미숙·정흥범 화성시의회 수원군공항특위 공동위원장 등을 포함한 총 50여 명이 참석했습니다.

회의는 군공항이전대응담당관의 수원전투비행장 화성 이전 반대 관련 현황 보고에 이어, 참석자 전원은 수원전투비행장 예비이전후보지 화옹지구 선정 및 군공항특별법 개정안 철회 투쟁 결의를 다지고, 상정된 주요 안건에 대해 질의 응답하는 시간을 가졌습니다.

홍진선 범대위 상임위원장은 “우리는 그간 어려운 역경 속에서도 꿋꿋이 화성의 미래를 지키기 위해 노력했다”라며, “국방부와 수원시가 수원군공항 화성 이전을 포기할 때까지 투쟁은 계속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범대위는 2017년 2월 국방부가 화성시 화옹지구를 수원군공항 예비이전후보지로 선정하자 '내 고향, 내 지역은 내가 지키고 가꾼다'라는 기조 아래 발족한 순수 시민사회단입니다.

[강인묵기자/mkkim@mk.co.kr]

[ⓒ 매일경제TV & mktv.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