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화점업계가 역시즌 마케팅을 선보이고 있습니다.

신세계백화점은 "지난 7월부터 시작한 프리미엄 패딩 팝업 스토어 매출이 전년비 43% 올랐다"고 밝혔습니다.

이에 신세계백화점은 하남점과 타임스퀘어점 등에서 프리미엄 패딩 팝업 매장을 선보였습니다.

프리미엄 패딩 브랜드 '파라점퍼스'와 '페트레이' 팝업 스토어를 7월부터 신세계백화점 하남점에서 선보였고, 프리미엄 패딩 '노비스'는 타임스퀘어점에서 론칭했습니다.

신세계는 8월 듀베티카, 9월 캐나다구스 등 다양한 프리미엄 패딩 브랜드를 전 점포에 선보일 예정입니다.

현대백화점도 지난 달 프리미엄 패딩 신장률이 전년비 47% 증가했습니다.

현대백화점은 8월 한 달간 겨울 패션 상품을 최대 70% 할인 판매하는 역시즌 행사를 진행합니다.

오는 4일까지 스페이스원 듀베티카·페트레이 매장에서 패딩을 판매하는 등 특가전을 선보이고 있습니다.

[ 윤형섭 기자 / yhs931@mk.co.kr ]

[ⓒ 매일경제TV & mktv.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오늘의 이슈픽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