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진이 2025년까지 1조1천억 원을 투자한다는 계획을 발표했습니다.
투자금은 태국과 인도네시아 등 해외법인 설립과 유통·물류 통합플랫폼 구축, 물류 프로세스 자동화 등에 쓰일 예정입니다.
전국 거점지역에 풀필먼트 센터를 확보하고 인프라를 확충하는 데도 8천억 원이 투입됩니다.
한진은 이를 통해 2025년 매출 4조5천억 원, 영업이익 2천억 원을 달성하겠다는 목표를 제시했습니다.

[ 고진경 기자 / jkkoh@mk.co.kr ]

[ⓒ 매일경제TV & mktv.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오늘의 이슈픽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