앞으로 카카오뱅크에서는 SGI서울보증의 보증을 받아 금융회사가 실시하는 '직장인 사잇돌 대출'을 신규로 받을 수 없게 된다.

11일 카카오뱅크는 직장인 사잇돌 대출의 신규 신청을 중단한다며, 급여 소득자 대상 중신용대출은 카카오뱅크 자체 신용에 기반한 중신용대출 상품만으로 운영한다고 밝혔다.

그간 쌓인 데이터를 바탕으로 보증보험의 보증 없이도 대출해줄 수 있다는 자신감에서다.

카카오뱅크는 지난해 6월부터 새로 개발한 신용평가모형을 바탕으로 대출을 내줘왔다.

교보문고 등과 데이터 협력을 통해 신용평가모형 고도화도 진행하고 있다.


[서정원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