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내가 어제 뭘 샀지?" 은행 앱으로 확인하세요
기사입력 2021-02-22 17:24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오는 8월부터 은행 애플리케이션(앱)에서도 11번가 등 쇼핑몰에서 구매한 식품, 화장품, 스포츠 등 본인의 주문 정보 범주를 확인할 수 있다.


금융위원회는 이 같은 내용이 담긴 '마이데이터 운영 가이드라인'을 22일 배포했다.


우선 네이버파이낸셜, 카카오페이, 11번가 등 전자금융업자는 8월 4일부터 선불 발행 정보(잔액과 충전 계좌)와 거래 금액, 주문 내역 정보를 마이데이터 사업자에게 제공해야 한다.

그 대신 공유하는 주문 정보 범위는 △가전·전자 △도서·문구 △패션·의류 △스포츠 △화장품 △아동·유아 △식품 △생활·가구 △여행·교통 △문화·레저 △음식 △e쿠폰·기타 등 12개 범주로 제한된다.

그 밖에 예·적금 상품, 대출 상품, 투자 상품, 보험 상품, 카드 월 이용 정보, 카드 대출 등도 정보 공유 대상에 포함됐다.

통신 청구·납부·결제 정보와 조세·4대보험 납부 내역도 마이데이터 앱에서 확인할 수 있다.


금융위는 소비자 권리 보호 방안도 내놨다.

앞으로 금융 소비자는 마이데이터 서비스를 쉽게 탈퇴할 수 있고, 탈퇴 시에는 플랫폼에 저장된 신용 정보가 완전히 지워진다.


[이새하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