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날아라 개천용’ 이철민, 급이 다른 신스틸러 등극…존재감 빛났다
기사입력 2020-11-29 14:03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배우 이철민이 독보적 신스틸러로 활약을 펼쳤다.

이철민은 지난 28일 오후 방송된 SBS 금토드라마 ‘날아라 개천용’에 안영권 역으로 출연했다.

앞서 과거 오성시 트럭 기사 살인사건 수사를 진두지휘하며 강렬한 첫 등장을 알린 이철민은 진범이 자수를 해오고 자신의 수사가 잘못된 것이 알려질 위기에 처하자 당황한 모습을 보였다.

이철민은 범인으로 억울하게 누명을 쓴 김두식(지태양)을 강압수사하며 사건 조작의 중심에 선 신스틸러로 존재감을 뽐냈다.

사건 이후 경찰서장 자리에 오른 안영권으로 재등장한 이철민은 재심을 앞둔 한상만과 다시 대립하며 흥미진진한 전개에 궁금증도 높였다.

다수의 작품을 통해 ‘명품 악역’ 수식어를 입증한 이철민은 날카로운 눈빛과 탁월한 연기력으로 또 다른 매력의 악역을 완벽하게 소화, 앞으로의 활약까지 기대하게 만들고 있다.

MBN스타 대중문화부 안하나 기자 mkculture@mkculture.com


#태양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