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NC 창단 첫 KS 우승에 집행검 선물한 택진이형
기사입력 2020-11-25 07:34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매경닷컴 MK스포츠(고척스카이돔)=천정환 기자
NC 다이노스가 창단 9년 만에 첫 통합우승 쾌거를 달성했다.


24일 오후 서울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린 2020 KBO 포스트시즌 두산 베어스와 NC 다이노스의 한국시리즈 6차전 경기에서 NC가 4-2로 승리하며 시리즈 전적 4승 2패로 한국시리즈 우승 트로피를 들어 올렸다.


6차전까지 고척돔 직관 응원을 한 김택진 구단주는 직접 그라운드에 내려와 모기업 리니지 게임 속 최고의 아이템인 집행검을 선물했다.

한국시리즈 MVP에 뽑힌 양의지가 집행검을 뽑아 들었고 선수단은 하늘 위로 검을 들어 올리며 우승 세리머니를 완성했다.



양의지-원종현, 우승이다
NC 첫 통합우승의 기쁨
양의지, 행복한 눈물
집행검 선물하는 김택진
집행검 뽑아 드는 양의지
집행검 들어 올린 NC
하늘을 나는 택진이형
오늘도 치어리더 단상에 올라 관중들에게 하트를 선물하는 김택진
jh1000@maekyung.com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