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오늘 밤 11시, 경기 동북부 한파주의보 발효…체감온도 영하권 '뚝'
기사입력 2020-11-22 17:46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수원=매일경제TV] 오늘(22일) 경기 동·북부 일부지역에 한파특보가 발효됩니다.

수도권기상청은 오후 11시를 기해 경기도 여주·가평·양평·광주·안성·이천·용인·남양주·파주·의정부·양주·포천·연천·동두천 시·군에 한파주의보를 발효한다고 밝혔습니다.

북서쪽에서 찬 공기가 유입되면서 기온이 떨어지고, 밤 사이 맑으면서 지표면이 냉각돼 아침 기온이 크게 떨어질 것으로 예상됩니다.

대부분 지역은 영하권에 접어들고, 경기 동·북부는 영하 5도 이하로 떨어지는 곳도 있을 것으로 예측됐습니다.

내일(23일) 아침 예상 기온은 수원 영하 3도, 서울 영하 2도, 인천 영하 1도 등으로 바람이 강하게 불면서 체감온도는 훨씬 낮은 영하 7~4도 사이에 머물 것으로 전망됐습니다.

[ 손세준 기자 / mkssejun@mk.co.kr ]

[ⓒ 매일경제TV & mktv.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