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박나래, 모델로 변신…옷 피팅 중 ‘멘붕’→런웨이서 색다른 매력(나 혼자 산다)
기사입력 2020-10-31 12:02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나 혼자 산다’ 박나래가 모델로 변신했다.

지난 30일 오후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나 혼자 산다’에서 박나래가 무지개 회원들과 함께 ‘2021 S/S 서울패션위크’ 디지털 런웨이 무대에 모델로 등장, 성공과 웃음 두 마리 토끼를 잡았다.

박나래는 패션쇼 무대에 서 본 적 있냐는 한혜진의 질문에 장도연과 명품 브랜드 런웨이 메인 모델로 섰었던 과거를 언급, “저희가 이 정도입니다”하며 한껏 어깨를 으쓱댔다. 이어 과거 영상이 재생되자 “멋있다”를 연발하며 자아도취에 빠진 모습으로 폭소를 자아냈다.

하지만 쇼 당일, 옷을 피팅 하던 박나래는 사이즈가 작아 잠기지 않는 치마에 당황하며 “디자이너에게 누를 끼치는 거 아닐까요?” “이 핏이 맞나요?”라며 걱정스러워했다. 리허설 때는 감독에게 자세 지적까지 받으며 위축돼있었지만 이내 마음을 다 잡고 한혜진에게 도움을 요청하거나, 연습을 거듭하는 남다른 열정을 폭발시켰다.

그 결과 첫 번째 무대에서는 앞서 받은 지적 사항을 완벽하게 고쳐내 한 뼘 성장한 모습을 보였다. 이어 축하무대를 하는 강다니엘의 노래에 맞춰 흥겹게 등장한 박나래는 남부럽지 않은 춤 실력과 스텝으로 해외 패션쇼장을 방불케 하며 흥과 끼로 무대를 뒤집어 놨다.

비록 시작부터 많은 우여곡절이 있었지만 점점 발전하는 워킹 실력과 편해진 표정으로 색다른 매력을 뽐낸 박나래는 “이 쇼를 위해서 길게는 몇 년도 준비하시고 만드셨을텐데”라며 업계 종사자들의 고충을 이해해 훈훈함을 더했다.

MBN스타 대중문화부 이남경 기자 mkculture@mkculture.com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