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메시와 갈등’ 바르토메우 바르셀로나 회장, 전격 사임
기사입력 2020-10-28 12:27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매경닷컴 MK스포츠 노기완 기자
조셉 마리아 바르토메우 FC바르셀로나 회장이 전격적으로 회장직에서 물러났다.


바르토메우 회장은 28일(한국시간) “나와 이사회의 모든 구성원은 직위에서 사임할 예정이다.

이는 심사숙고 끝에 내린 결정이다.

이미 모든 이사회 구성원의 동의를 받았다”라고 말했다.


2014년부터 바르토메우 회장은 바르셀로나의 회장직을 맡았다.

바르토메우 회장이 회장직을 맡은 동안 바르셀로나는 라리가 4회, 국왕컵 4회, 스페인 슈퍼컵 2회,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1회, 국제축구연맹(FIFA) 클럽월드컵 1회 우승을 차지했다.


조셉 마리아 바르토메우 바르셀로나 회장이 전격적으로 회장직에서 물러났다.

사진=바르셀로나 공식 SNS

하지만 최근 침체에 빠졌다.

바르셀로나는 지난 시즌 12년 만에 무관에 그쳤다.

특히 UEFA 챔피언스리그 8강에서 바이에른 뮌헨에 2-8로 치욕적인 패배를 당했다.


게다가 축구스타 리오넬 메시(33)와의 관계도 극에 달했다.

메시는 이번 시즌 바르셀로나를 떠나겠다고 선언했다.

비록 얼마 지나지 않아 태도를 바꿨으나 바르토메우 회장의 불신임은 더 심해졌다.


바르셀로나 구단은 바르토메우 회장이 물러나면서 40~90일 안에 새로운 회장을 선출해야 한다.

신임 회장은 내년 1월에 투표를 통해 결정된다.

dan0925@maekyung.com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