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방심위 "추석 연휴에 코로나19 가짜뉴스 중점 모니터링 실시"
기사입력 2020-10-01 18:14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방송통신심의위원회가 추석 연휴기간 코로나19와 관련한 가짜뉴스 등이 유통・확산되지 않도록 중점 모니터링을 실시합니다.

방심위는 오는 4일까지 코로나19 사회혼란 야기 정보와 함께 주로 사회적 취약 계층을 노리고 서민경제에 심각한 악영향을 주고 있는 불법 도박・금융 정보에 대해서도 강력 대처한다는 방침입니다.

올해 들어 방심위가 시정요구 조치한 악성 민생침해 정보는 7만 건에 육박합니다.

구체적인 현황을 살펴보면, 8월말 기준으로 불법 도박 정보 3만 646건, 불법 식・의약품 정보 2만 5955건, 불법 금융 정보 1만 796건, 코로나19 관련 사회혼란 야기 정보 185건 순으로 나타났습니다.

사설 FX마진 거래 등 신종 불법 도박 사이트가 성행함에 따라 유관기관과 긴밀한 공조를 통해 시정요구했고, 미등록 대부업, 신용카드・휴대전화 소액결제를 이용한 불법 대출을 알선하는 불법금융 정보에 대해서도 자체 모니터링과 유관기관 공조 강화로 시정요구 건수는 전년도의 1만 1323건을 넘어선 1만 1796건에 이르고 있습니다.

또, 식품을 판매하면서 특정 질병의 예방과 치료에 효과가 있다고 허위・과대 광고하거나 의약품을 인터넷으로 불법 판매하는 등 국민의 건강과 안전을 위협하는 불법 식・의약품 정보에 대해서도 중점 모니터링을 실시할 예정입니다.

[ 이상범 기자 / boomsang@daum.net ]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