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막말 오간' 미 대선 TV토론서 '바이든 판정승'
기사입력 2020-09-30 15:44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막말로 혼란을 빚은 미국 대선 1차 TV토론 결과 바이든 후보가 판정승을 거뒀습니다.

CNN 방송과 여론조사 기관인 SSRS가 29일(현지시간) 토론회 직후 공동 조사한 결과, 바이든 후보가 잘했다는 응답비율은 60%를 기록했고, 트럼프 대통령이 앞섰다는 평가는 28%인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앞서 지난 2016년 첫 대선 TV 토론회 직후 실시한 조사에서도 민주당 힐러리 클린턴 전 국무장관이 62%를 기록해 당시 공화당 후보였던 트럼프 대통령(27%)보다 우위를 나타낸 바 있습니다.

이어 '어느 후보가 더 진실하다고 보느냐'는 질문에 65%가 바이든 후보를, 29%가 트럼프 대통령이라고 응답했습니다.

또 응답자 가운데 69%는 바이든 후보가 트럼프 대통령에 공세를 가하는 게 정당하다고 답했습니다.

이번 조사에서 무당층을 제외한 응답자 중 39%는 민주당을, 25%는 공화당을 지지했다고 답했습니다.

이번 조사는 TV 토론회를 시청한 568명을 대상으로 진행됐으며 오차범위는 ±6.3%입니다.

[김용갑 기자 / gap@mk.co.kr]

[ⓒ 매일경제TV & mktv.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