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필립모리스 회장 "일반담배 머지않아 사라질 것"
기사입력 2020-09-24 10:28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앙드레 칼란조풀로스 필립모리스 인터내셔널 회장.
일반 담배가 머지않은 미래에 사라질 것이라는 전망이 나왔습니다.

지난 18일 서울 신라호텔에서 열린 세계지식포럼 강연에서 유명 담배회사 필립모리스 인터내셔널(PMI)의 앙드레 칼란조풀로스 회장은 "올바른 규제가 장려되고 시민사회의 지원이 함께한다면 약 10∼15년 이내에 많은 국가에서 일반담배 판매가 더는 이뤄지지 않는 것이 현실이 될 수 있다"고 예상했습니다.

칼란조풀로스 회장은 이날 '어떻게 지식이 담배 연기 없는 미래 실현에 기여할 수 있을까'를 주제로 발표했습니다.

그는 "에너지와 자동차 산업도 이제는 '지속 가능성'에 중점을 두는 것 같이 담배와 니코틴 분야에서도 이런 관점의 의견 교환이 필요하다"고 말했습니다.

필립모리스는 2014년에 최초의 궐련형 전자담배 '아이코스'를 출시한데 이어 지난해 연구·개발 지출의 98% 이상을 비 연소 제품에 쏟아붓는 등 차세대 제품 개발에 집중하고 있습니다.

[ 신민호 인턴기자 / mino@mk.co.kr ]

[ⓒ 매일경제TV & mktv.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