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이준기 `악의 꽃` 종영소감 "더 좋은 사람으로 잘 살아야겠다"
기사입력 2020-09-20 09:48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박세연 기자]
배우 이준기가 '악의 꽃' 종영을 앞두고 스태프들, 팬들을 향한 고마움을 드러냈다.


이준기는 2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드라마 마지막 촬영장에서 찍은 여러 장의 사진과 함께 종영 소감이 담긴 글을 게재했다.


이준기는 "7개월동안 힘든 내색없이 내 옆을 든든하게 지켜준 사랑하는 나의 스태프 나의 가족들 너무 고생 많았어. 마지막 촬영이라고 몰래 몰래 조심스럽게 꾸며준 이 정성에 눈물나더라. 난 잘 살고 있구나, 내 옆엔 항상 좋은 사람들이 있구나 또 한 번 감사하며 더 좋은 사람으로 잘 살아야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준기는 "마지막 촬영까지 응원을 아끼지 않고 '내 배우 참 좋다' 외쳐주시는 우리 팬들 진심으로 감사합니다.

여러분이 있기에 저는 행복할 수밖에 없어요. 힘이 납니다.

그리고 우리 감독님을 비롯 모든 스태프들 정말 진심으로 감사합니다.

다음주 마지막회까지 함께해주세요. 사랑합니다"고 감사를 전했다.


한편 이준기는 tvN '악의 꽃'에서 열연, 연기파 배우임을 입증했다.


psyon@mk.co.kr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