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광고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대구・청도 살리기' 법인세 신고 1개월 직권 연장
기사입력 2020-02-27 10:06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코로나19'가 빠르게 확산하고 있는 대구와 청도 지역 기업들의 법인세 신고・납부기한이 기존 3월 말에서 한 달 연장됩니다.

국세청은 '감염병 특별관리지역'으로 지정된 대구와 경북 청도 지역 기업들의 법인세 신고기한을 직권으로 1개월 연장한다고 밝혔습니다.

관광・여행・공연・음식・숙박, 여객운송・병의원・도소매 업종 기업과 중국 교역 기업 등 코로나19로 피해를 본 법인들도 세정 지원을 신청하면 피해 여부 확인을 거쳐 법인세 납부 기한 연장 혜택을 받을 수 있습니다.

▶ 인터뷰 : 임성빈 / 국세청 법인납세국장
- "코로나19 확진 환자가 발생하거나 경유한 사업장과 우한귀국교민 수용지역 인근 사업자로서 피해를 입은 중소기업은 직권으로 기한연장을 실시하고, 특히 '감염병 특별관리지역'으로 집중 관리되는 대구 및 경북 청도지역은 법인세 신고기한을 직권으로 1개월 연장하겠습니다."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