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광고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GBC 연내착공 `청신호`
기사입력 2019-11-20 15:00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이르면 연내에 현대차그룹의 신사옥 글로벌비즈니스센터(GBC)가 착공될 전망이다.


20일 서울시에 따르면 현대차와 국방부 양측은 지난 19일 GBC 건물에 대한 조건부 합의문을 서울시에 제출했다.

해당 합의문은 GBC 건축물과 기타 크레인 등 구조물의 높이가 260m에 도달하기 전까지 현대차가 공군의 작전 제한 사항을 해소해 줄 것이며, 만약 해소방안에 합의를 못 하면 공사 중단 및 복구, 건축 허가 취소 등의 조치를 이행한다는 내용이 담겨있다.

국내 최고 높이인 569m로 설계된 GBC를 일단 짓기 시작하고 건물이 절반 정도 지어질 때(260m)까지 군의 작전을 방해하는 요소를 해결하기로 한 것이다.

그동안 공군측은 GBC가 하늘을 가려 공군 레이더가 제대로 작동하지 않을 수 있다며 이에 대한 해결을 요구해왔다.


서울시 관계자는 "앞으로 건축허가가 날 것이고, 굴토심의 구조심의를 거치면 인허가 절차는 마무리 된다"며 "이르면 연내에도 GBC 착공이 가능하다"고 설명했다.


[나현준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현대차 #레이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