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광고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1G1A’ 우레이 “중국을 월드컵 본선 무대로 올리겠다”
기사입력 2019-10-11 07:29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매경닷컴 MK스포츠 노기완 기자
중국 스트라이커 우레이가 팀을 월드컵으로 이끄는 것이 목표라고 밝혔다.


중국은 10일 중국 광저우 텐허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 국제축구연맹(FIFA) 카타르 월드컵 아시아지역 2차 예선 A조 2차전에서 괌을 7-0으로 대파했다.

선발 출전한 우레이는 1골 1도움을 기록했다.


레이는 경기 후 인터뷰에서 중국 대표팀을 2022 카타르 월드컵 본선 무대에 올리는 것이 목표라고 밝혔다.

“나뿐만이 아니라 모든 팀 동료들의 목표가 월드컵 본선 진출이다.

경기마다 최선을 다하도록 노력하겠다.

현재 나에 대한 관심과 바람이 크다.

유럽에서 뛴 경험으로 팀을 도울 수 있도록 하겠다”라고 말했다.


중국 스트라이커 우레이(오른쪽)가 팀을 월드컵으로 이끄는 것이 목표라고 밝혔다.

사진=AFPBBNews=News1

이날 승리에 대해 우레이는 “많은 매체가 우리가 몇 골을 넣을지 기대를 많이 했다.

하지만 무엇보다 팀이 승리한 것이 제일 중요하다.

가능한 모든 경기를 승리를 거두며 경우의 수를 따지지 않고 최종예선에 들어갈 수 있도록 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2018년 우레이는 상하이 상강 소속으로 중국 슈퍼리그 MVP와 득점왕을 섭렵하며 리그를 지배했다.

스페인 라리가 클럽인 에스파뇰은 2019년 겨울 이적시장에서 200만유로(약 26억원)의 이적료로 우레이를 영입했다.


레이는 2018-19시즌 후반기 에스파뇰 소속으로 라리가 16경기 3골 2도움을 기록했다.

이번 시즌 우레이는 15경기에서 2골을 넣었다.


유럽 무대 진출 후 어느 변화가 있었냐는 질문에 우레이는 “자신감이 많이 생겼다.

스페인 라리가는 중국슈퍼리그보다 경기 리듬이 상당히 빠르다.

고강도 훈련을 통해 자신감이 많이 생겼다”고 답했다.


중국은 14일 오후 11시 필리핀과 2022 FIFA 카타르 월드컵 아시아지역 2차 예선 A조 3차전 경기를 치른다.

dan0925@maekyung.com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레이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