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광고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화장실에 놓고 온 차례비용 80만원, 경찰 도움으로 되찾아
기사입력 2019-09-12 09:29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10일 오후 2시 25분께 부산경찰청 112 상황실에 다급한 목소리로 신고가 들어왔다.


장애인인 60대 남성 A 씨는 "추석 제수를 사려고 어렵게 모은 80만원을 부산도시철도 덕천역 장애인 화장실에 깜빡 두고 나왔는데, 다시 가보니 없어졌다"며 울먹거렸다.


현장 출동한 부산 북부경찰서 덕천지구대 이한샘 순경은 A 씨를 진정시킨 뒤 도시철도 역무실에서 폐쇄회로(CC)TV 화면을 분석했다.


CCTV에는 전동 휠체어를 탄 다른 장애인이 화장실에 들어갔다가 나가는 장면이 담겨 있었다.


이 순경은 덕천역 주변을 수색하다가 20여분 만에 CCTV에 찍힌 인상착의와 비슷한 80대 남성 B 씨를 발견했다.


B 씨는 화장실에서 돈이 든 가방을 발견, 주인을 찾아주기 위해 휠체어를 타고 덕천역 주변을 맴돌고 있었다.


[디지털뉴스국]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샘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