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광고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전지적 참견 시전’ 김동현, 파이터 맞아? 폐병동 공포체험에 기겁
기사입력 2019-08-17 23:42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이종격투기 선수 김동현이 폐병동 앞에서 파이터 면모를 보이지 못했다.

17일 오후 방송된 MBC ‘전지적 참견 시점’에서 공포체험에 나선 전현무, 양세형, 유병재, 김동현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김동현은 매니저와 첫 주자로 나섰다. 이들은 자신감과 달리 입구부터 반겨주는 폐병동 앞 묘지들에 “아으”라는 신음소리를 내뱉었다.

김동현은 “야, 이놈들아. 내가 여기 왜 가야해”라고 소리쳤다.

마음을 가다듬고 폐병동에 들어간 김동현. 하지만 그는 기겁하듯 소리쳤다.

미션을 해결하고 나온 김동현은 언제 무서웠냐는 듯 “조금 놀랐을 뿐”이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MBN스타 대중문화부 안하나 기자 mkulture@mkculture.com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