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오티스 코리아, 송도를 아태지역 연구개발 허브로
기사입력 2018-10-12 15:36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오티스 코리아 (대표이사 조익서)가 인천 송도에 연구개발(R&D) 센터를 짓고 분산된 연구개발 및 생산조직을 통합한다.

송도 R&D센터를 아태지역 연구개발 허브로 육성해 승강기 디지털화 연구에 박차를 가한다는 계획이다.


오티스 코리아는 12일 인천경제자유구역 송도지구에서 '오티스 R&D센터 및 첨단생산시설'을 기공식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오티스가 신설하는 R&D 센터 및 첨단생산시설은 총면적 약 1만 5600㎡ 규모로 지어진다.

송도국제도시 첨단산업클러스터 내에 위치하며 내년 상반기 완공하여 본격 가동에 들어간다.


오티스는 완공 후 서울을 비롯하여 인천, 창원 등 3개 지역에 분산되어 있는 연구개발 및 생산 조직을 송도로 통합한다.

현대화 시스템 센터, 품질 센터 등 서울 여의도 본사의 기능도 일부 이전한다.

이곳에서 오티스 직원 약 200명 이상이 근무하게 되며 산학협력을 통한 우수인재 확보 및 일자리 창출에도 힘쓸 계획이다.


오티스는 향후 R&D 센터를 아시아 태평양 지역 (한국, 일본, 대만, 홍콩, 마카오, 호주, 동남아 포함) 연구개발 허브로 육성해 전 세계에 위치한 오티스 연구개발 센터와의 기술교류를 확대한다는 구상이다.

가장 중점적으로 연구할 분야는 '디지털화'다.

사물인터넷 (IoT), 클라우드, 빅데이터 등 4차 산업혁명의 디지털 기술을 기반으로 사람과 승강기의 연결성을 강화하는 '사물인터넷(IoT) 커넥티드 엘리베이터' 개발을 진행한다.

IoT 커넥티드 엘리베이터는 콜센터, 클라우드, 엘리베이터가 항상 연결돼 고장으로 멈추기 전에 문제를 진단하여 원격으로 해결하고 고장시에는 엔지니어가 현장에 도착하기 전에 고장의 원인과 수리 방법까지 파악이 가능한 차세대 엘리베이터다.


조익서 오티스 코리아 사장은 "송도 R&D센터 및 첨단생산시설에 대한 투자는 고객에게 한 차원 높은 품질의 제품과 서비스를 제공하고 대한민국 승강기 산업의 발전을 견인하고자 하는 오티스의 약속을 의미한다"며 "특히 이 곳에서 첨단기술이 집약된 승강기 연구 개발을 주도함으로써 차세대 엘리베이터 탄생의 거점이 되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황순민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