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SK케미칼 `친환경 복합재` 年3천대 수소차에 공급
기사입력 2018-03-12 20:08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SK케미칼은 자체 개발한 친환경 플라스틱 코폴리에스터 복합재가 차세대 수소연료전지전기차(수소차)에 내장재로 적용된다고 12일 밝혔다.

이번에 적용된 코폴리에스터 복합재는 SK케미칼이 세계 두 번째로 상업화에 성공한 코폴리에스터에 옥수수에서 추출한 바이오 원료를 첨가해 소재 물성을 강화시킨 친환경 소재다.


SK케미칼 코폴리에스터 복합재의 친환경적인 특성은 친환경 연료 자동차인 차세대 수소차의 콘셉트와도 맞아떨어졌다.

'2018 평창동계올림픽 및 동계패럴림픽' 공식 수소차에도 SK케미칼의 코폴리에스터 복합재 소재가 적용됐다.

행사용 수소차의 스티어링 휠(핸들), 윈도 스위치패널, 도어 트림(문 손잡이) 및 센터페시아 등 내장재에 코폴리에스터 복합재가 사용됐다.

이번 수소차 공급을 계기로 SK케미칼은 향후 5년간 매년 3000대씩 총 약 1만5000대의 수소차 등 내장재에 코폴리에스터 복합재를 공급할 계획이다.

총 1000t 이상의 코폴리에스터 복합재가 사용될 전망이다.

SK케미칼 관계자는 "자동차 제조사들이 친환경 차량 개발에 초점을 맞추고 있는 만큼 친환경 내장재에 대한 관심도 높아지고 있다"며 "앞으로 기존 소재의 대체재로 코폴리에스터 복합재 적용 사례가 확대될 것"이라고 말했다.


[강두순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SK케미칼

기사목록|||글자크기